하루살이 퇴치 방법! 욕실에 있는 하루살이 없애기

정보|2020. 7. 31. 06:00

하루살이 퇴치 방법! 욕실에 있는 하루살이 없애기

추운 계절을 제외하면 봄과 여름, 가을에는 언제나 곤충을 만날 수 있습니다. 곤충 중에도 하루살이는 아파트에 거주를 한다면 욕실에서 많이 발견을 할 수 있습니다. 하루살이를 매일 만나기에는 벌레를 싫어한다면 퇴치를 하는 것도 나은 방법이 될 수도 있습니다. 하루살이는 집 안에 어떻게 들어오는지 정말 궁금할 수도 있습니다. 하루살이 퇴치 방법! 욕실에 있는 하루살이 없애기에 대해 알아보도록 해요.



더운 계절에는 집 안에 여러 종류의 벌레가 많을 수도 있습니다. 날씨도 더우니 집에 창문을 열어놓으면 언제나 벌레가 들어올 수 있기도 합니다. 창문에 방충망을 설치를 하는 것도 벌레가 들어오는 것을 방치를 할 수도 있습니다. 특히나 여름에는 모기 때문에 고민이 많을 수도 있습니다.


매일 밤에 모기향을 피우기도 하고, 캠핑을 간다면 밤에 잠을 잘 때에 모기향을 피워두기도 합니다. 시골이나 산에 있는 모기는 도시에 살고 있는 모기 보다는 전투적일 수도 있습니다. 낮에도 시골이나 산모기는 물기도 합니다.



하루살이가 살 수 있는 곳 찾기


하루살이는 집 안에 어디에서 살고 있을까요? 욕실에는 욕조와 배수구에 살아갈 수 있습니다. 욕실에 하루살이가 살아갈 수 있는 곳을 먼저 찾아보아야 합니다. 하수구 구멍에서는 살지는 않을 수도 있습니다.



배수구나 하수구에 물이 넘치게 되면 배수통로로 빠져나가기에 하루살이가 살아가기에 어려울 수 있습니다. 배관을 통해 하루살이는 올라오지는 않습니다. 배관을 통해 올라오는 벌레는 바퀴벌레가 유일합니다. 하루살이는 욕실의 욕조에 있는 경우가 많습니다. 욕조 밑에 공간과 바닥에 하루살이가 살아가는 장소입니다.


욕실에 살아가는 하루살이 퇴치 방법


집 구조 마다 다를 수도 있지만 욕조 밑에 습기가 많으면 지저분할 수도 있습니다. 하루살이가 살아가기에 최적의 환경이 될 수 있습니다. 집에서 자주 사용을 할 수 있는 소독제 락스에 물을 희석을 하여 분무기로 목욕탕 바닥 사이나 욕조 밑에 공간에 뿌려줍니다.


욕실을 소독을 합니다. 분무기의 노즐대는 40cm 정도이면 욕조 밑에 끝까지 집어 넣어서 뿌릴 수가 있습니다. 이러한 작업을 일 주일 정도를 합니다. 하루살이는 전 보다 많이 줄어들었을 수도 있습니다.


락스로 욕실 소독하기



욕조 및과 목욕탕 바닥 사이의 공간에는 언제나 습기가 있습니다. 벌레가 서식을 할 수도 있어 일주일에 물에 희석한 락스로 소독을 한 번씩 하는 것도 벌레를 줄일 수 있는 좋은 방법이 될 수 있습니다. 하루살이도 퇴치를 하고 욕실의 청결을 되찾고 두 마리 토끼를 잡을 수도 있습니다.


더운 계절에 만날 수 있는 벌레의 종류는 다양합니다. 지구 상에 살아가는 꿀벌은 소중한 곤충입니다. 꽃이 제대로 피도록 수정을 하고, 꿀을 통해 벌집에 꿀을 만들어 내기도 합니다. 만일 꿀벌의 개체수가 줄어든다면 식량 난이라는 위기가 찾아올 위험이 있습니다.


자연은 정말 소중합니다. 하루살이 퇴치 방법! 욕실에 있는 하루살이 없애기에 대해 알아보았습니다. 하루살이 없애는 방법에 대해 알아보신다면 유용한 정보가 되시길 바래요~!

댓글()